D800 + 컴퓨터 수퍼 업글하는게 D4 구입하는 것보다 더 저렴하게 먹힐텐데 자꾸 D4에 맘이 간다.
감당도 안될 놈에게...

 
 




D800과 D4.
사실 내 입장에서는  여러가지 이유로 비교 대상이 아니다.
사진만 생각하면 D700도 차고 넘치겠지만 동영상에 대한 미련을 버릴 수 없다. 

일단, 
무조건 둘 중 하나를 고르라고 한다면 D4를 고를 것 같다.
주머니 사정 고려해서 고르라면 D800을 고를 것 같다.
화소수 생각해서 고르라면 D4를 고를 것 같다.
그외 지식이 없는 관계로 PASS.

근데,
동영상 속 D4의 연사 속도를 보면 반쯤 미쳐서 D4를 주문 할 것 같기도 하다. 
제 정신이 아니라 미쳐서 홀려서...

 



출처 : A Bit About the 5D Mark III? [CR1]

삼성 DSLR에 대한 미련을 버리며 대안으로 생각했던 카메라가 캐논 5D mark2였습니다.
그게 언젠데 ㅡㅡ;; 그 당시에도 곧 5d mark3이 곧 출시될 것 같은 분위기였죠.
루머를 즐기며 기다리다 제가 얼마나 어리석은지만 깨닫게 됩니다.

기다림의 시간이 길어지다보니 여기저기 기웃거리게 되었고
삼성 DSLR을 사용하며 기계적인 포퍼먼스에 대한 불만이 많음을 알게됐죠.
해서 저의 관심 대상은 캐논에서 니콘으로, 5D의 후속기에서 D700의 후속기로.

역시 D700의 후속기를 기다리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다시 5D의 후속기에도 관심을 가지게 됩니다.
근데 두 기종 모두 3600만 화소라는게 너무 부담스럽네요.

사실 전 니콘이나 캐논의 이미지 프로세서에 대해선 전혀 모릅니다.
그보다, DSLR의 이미지 프로세서 따윈 관심도 없구요.
색감도 어차피 RAW로 찍다보니 JPG로 찍는 사람들에 비해 구속력이 약한 편입니다.

셔터를 눌렀을때 잘 찍히는 카메라. 
내가 원하는 포인터에 비교적 정확하게 초점을 잡아주는 카메라.
너무 무겁지 않은 카메라.
적당한 가격의 카메라. 


이런 카메라를 삼성에서 만들어주길 원했는데 ^^




  1. BlogIcon 카르매스 2011.12.14 10:42 신고

    오두막쓰리의 시대가 오는걸까요..




출처 : Nikon D4 specs: 16.2MP, 11 fps, 102,400 native ISO, XQD memory card

D4는 제가 원하는 수준의 제품이 아닌 관계로... (가격 역시 ㅠ.ㅠ)
(전 단지 2400만화소급의 D800을 원할뿐이죠. 하지만 D800의 루머는 3600만화소.)
그렇다고 사용해보고 싶지 않은 것은 아니죠.

요즘은 사진을 찍고도 메모리에 담긴 사진을 PC로 옮기는 것조차 게을리 하고 있네요.
"봐바야 그게 그걸텐데"라는 맘이 제대로 자리 잡았나 봅니다.

루머이지만 D4의 스펙은 아래와 같습니다.

Nikon D4 specs:

- 16.2 MP
- 11 fps
- 100-102,400 native ISO range, expandable to 50 and 204,800
- CF + XQD memory card slots! That's right, the Nikon D4 will have the new Compact Flash XQD memory card slot.
- Compatible with the new Nikon WT-5 wireless transmitter
- Integrated Ethernet in the camera
- Face detection/recognition function that will be working in the viewfinder (maybe some type of a - hybrid viewfinder? Nikon had several related patents)
- Improved video, I have no other details on that but my guess is 1080p/30/25/24 and 720p/60/30/25/24 similar to the Nikon D800
- Uncompressed video out through the HDMI port
- Ability to assign the two buttons on the front of the camera to smooth aperture control during video recording
- Improved 51 AF points
- AF detection range will go down to EV-2.0 (the D3s went to EV -1)
- Autofocus system: 9 cross-type sensors that are operational up to f/8





  1. BlogIcon 카르매스 2011.12.14 09:54 신고

    아직은 스팩만 나온걸까요??

    • BlogIcon 알통 2011.12.14 09:57 신고

      네, 그나마도 루머지만요.
      전 사실 11월 말 발표를 엄청 기대했는데 그냥 지나버려서 엄청 서운했죠.
      얼른 발표하고 출시해야 되는데,
      그래야 가격이 안정되고 좀 더 사정권에 들어오게 되는데 말이죠.
      연초에 발표/출시 되길 기대해봅니다.

  2. BlogIcon 도플파란 2011.12.14 16:20

    스팩만봐도.. 가격이 엄청날 것 같다는 생각을 해요..ㅋㅋ

  3. koo 2011.12.14 17:47

    가격에 후덜덜~~~현재상황으로는 내년 3월달에 정상적으로 제품이 들어올지도 미지수라고 합니다ㅠㅠ..
    저 또한 빨리 들어와서 가격들이 안정이 되야 될텐데요




이미지 출처 : Ladies and Gentlemen, I present to you the Nikon D800

- Smaller and lighter than D700
- Resolution: 7360×4912 (36MP)
- CF+SD memory card slots
- Slightly larger display
- Excellent video quality, better than D3s
- Video modes: 1080p/30/25/24 and 720p/60/30/25/24
- AF identical to D3/D700


많은 사람들이 니콘/캐논의 FF 신제품을 기다리고 있죠.
캐논에서는 얼마전 1DX를 발표했었죠.
하지만 5D mark3을 기다린 사람이 더 많을 듯.


11월 30일 니콘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오랜 시간 기다려왔던 그 제품의 발표가 있을까요?

Nikon SB-910: samples of the new flash are already distributed in several different countries, announcement is imminent.
DX lens: – two options here, either a new 18-300mm lens (see patent) or a 16-85mm lens (it may even be a fixed f/4 aperture).
FX lens: “will be an update to one of the current AF-D prime lenses and probably will not be wide angle”. The latest info points to a new AF-S 85mm f/1.8 lens.
Nikon D800: several people confirmed that the D800 camera on the leaked images is the real deal.

출처 : 4 upcoming Nikon products 

이번 루머에 의하면 위의 이미지가 D800이라고 합니다.
호불호가 갈리는데 사실 전 뭐가 좋은건지 나쁜건지 잘 모르겠네요.

11월 30일 발표하고 1월 초쯤 판매를 했으면 좋겠습니다.
2월 초에 결혼하는 동생들 사진을 니콘 D800으로 찍어주고 싶네요.



 
  1. BlogIcon IRUDA 2011.11.26 16:16

    d800디자인이 d700보다도 못한것같은 느낌입니다. 저대로 나온다면 참... 실망일듯하네요 ㅠㅠ

    • BlogIcon 알통 2011.11.29 09:30 신고

      전 아직 디자인적인 부분에 대해 별 감흥이 없는지라...
      그냥 빨리 나와줬으면 합니다.
      나와봐야 살지 말지 정확히 결정할 수 있을텐데 말이죠.





전 아직 초보라 사람들이 말하는 스펙에 대한 우월함에 대해 잘 모르겠습니다.
해서 가격이 왜 이렇게 비싸야 하는지도 모르겠구요. ㅡㅡ^





누군지 모르겠네요.
하나더, 뭐라하는지도 모르겠네요.
그치만 가보고 싶은 곳에 사는 사람입니다.
놀러갔나 ㅋㅋ





하지만, 셔터소리에서 전율을 느끼게 되네요.
옆에 있는 GX-10은 카메라도 아닌 것 같이 느껴지는군요. ㅠ.ㅠ
연사음에 뿅갑니다.
촤라라라라라라라라라라라라~~~~~~


음, 그렇지만 살 것 같지는 않습니다.
뭐, 우리 아방이를 팔아도 안되는 금액이니 ㅠ.ㅠ






D800


저는 숫자로 표시되는 기기적인 성능엔 그다지 관심이 없습니다.
왜냐구요?
봐도 모르기때문이죠.

참조)
D800 루머 (99% 신뢰율이라네요)
(니콘루머스)D800의 또다른루머.

  • 우선 화소가 3,600만라고 합니다.
  • 감도의 범위가 100-6400
  • 가격은 300,000.00 JPY = 4,620,659.84 KRW
  • 로우패스필터가 제거된 모델도 있다
  • D800은 두개의 버전 또는 두개의 다른 모델

사실, 제가 카메라로 뭘하고 싶은건지 잘 모르겠습니다.
수백만원짜리 카메라가 있다고 뭐가 달라질지...
그냥 지금의 젝텐이처럼 플라스틱 제습함에 들어가 있게 된다면 아무런 의미가 없을텐데...
그래도 NX200(또는 NX20)을 구입하지 않는다면 D800을 구입하게 되리라 생각합니다.

추가]
[팝코넷] 니콘 NEW 풀프레임 바디 D800 일부 스펙! 추가.

D800의 발표가 10월 26일, 11월 말에 출시된다는 소문
1920x1080/30p의 Full HD Movie
초당 4장의 연사
CF 및 SD 카드 듀얼 슬롯


D3S 후속기는 내년 2월에 발표
D3X 후속기는 없어질 수 있다

  1. BlogIcon Yitzhak 2011.10.05 00:32

    헉! 카메라 구입한지 얼마 안되었는데 이걸 보니까 내것은 조족지혈...
    한계가 도대체 어디란 말인가? ㅠㅠ

    • BlogIcon 알통 2011.10.05 11:05 신고

      하드웨어 스펙은 이정도면 차고 넘치니까
      어떻게 가격만 적당하게 나오면 좋겠네요
      아니 스펙 다운 시키고 가격도 다운시켜서 나오면 좋겠어요.

  2. BlogIcon 솜다리™ 2011.10.05 00:36 신고

    고민되는군요.. D800 정말 오래 기다렸는데.. 나오긴 나오는 건감요?

    • BlogIcon 알통 2011.10.05 11:07 신고

      D700이 2008년 출시 제품이고 지금 2011년이니까 ...

      이제 정말 나올건갑다 하고 기다려야죠
      안그럼 루머가 재미없잖아요 ㅠ.ㅠ




편식,
참 심한 편이네요.
헌데 그걸 여지껏 몰랐습니다.
그냥 가능하면 국산을 쓰는거야. 하고 좋은 쪽으로 생각을 했는데...
다 아니고 그냥 편식. 또는 자뻑.
(자국민을 봉으로 생각하는 대기업에 대해 할말있음)

알고나니 다른 제품으로 눈을 돌리는게 참 편하네요.
비단,
이런 생필품 및 취미를 위한 도구분만 아니라
생업을 읽궈가는 도구도 자바(안드로이드) 뿐만 아니라
아이폰에도 관심을 가져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습니다.



삼성 GX-10을 사용하며
NX20을 기다리다 위와 같은 이유로
D800 -> 5D mark 3 -> NX200 -> D700으로
관심을 두다보니 소니도 기웃 기웃.

지금은 D700 또는 5D mark 2.

아직 소니는 조금 관심군.






대한민국 최고의 감성 작가!
전 이렇게 표현하고 싶네요.

니콘, 캐논, 삼성의 새로운 카메라를 기다리다 눈을 살짝 돌려봅니다.
이제 전지전능한 포토샵의 세계로 여행을 떠나니다!
 
참고로, 저자들의 홈페이지 www.hbrush.com
지금 홈페이지 리뉴얼을 하고 있는 모양입니다.
사진이 제대로 나오질 않네요.
 
 
 



2007년 구입해서 사용중인이 아니라 사용했었던 GX-10!!
이래 저래 바디 성능에 실망을 하면서
그리고 사진에 대한 흥미를 잃으면서
블로그도 놓아버리게 되었습니다.

해서, 캐논 5d mark2 후속을 한참동안 생각하다
두어달 전부터 갑자기 니콘 d700 후속이라 예상되는 d800을 생각하게 됐습니다.

지난 8월 24일이 예상 발표일이었는데,
오세훈 시민께서 개함을 못했던 것처럼
니콘도 뭐에 눌린건지 발표를 하지 않았습니다. ㅠ.ㅠ

지난 6월에 아내가 구찌 가방, 에뜨로 가방을 지른 관계로 ㅡㅡ;;
저 역시 그만한 가격대의 뭔가를 요구해도 되지 않겠느냐는 예상을 하고 있습니다.
샤테크라고 해서 샤넬 가방을 사두면 그게 재태크가 된다고는 하지만
일반적으로 가방은 소비적인 물건이고
카메라는 생산적인 물건이니 d800 정도 요구하는건 괜찮을거라... (혼자서만) 생각합니다.

문제는 바디가 아니라.... 렌즈.
GX-10에 물려있는 렌즈는 시그마 17-70.
근데, 니콘 렌즈들을 보니 가격이 무섭더군요.
다달이 들어가는 청약저축을 헐어서 24-70 장만하면 끝. ㅠ.ㅠ
단렌즈도 갖고 싶고, 스피드라이트도 갖고 싶고, 가방도 하나....

지금은 생각이 좀 바뀌어서...
"캐논이고 니콘이고 보급형 FF가 먼저 나오는 놈으로 지른다"입니다.

내년까지 넘어가지는 않겠죠?! 제발!!!!!!!!!

개인적으로 위 사진보다 이 사진의 D800이 더 맘에 드네요.



  1. 떵후니 2011.10.10 21:19

    24-70n한가지만 있으셔두 돼유~!그리고 필수로 sb-900이쥬~.......삼각대는 짓죠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