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A Bit About the 5D Mark III? [CR1]

삼성 DSLR에 대한 미련을 버리며 대안으로 생각했던 카메라가 캐논 5D mark2였습니다.
그게 언젠데 ㅡㅡ;; 그 당시에도 곧 5d mark3이 곧 출시될 것 같은 분위기였죠.
루머를 즐기며 기다리다 제가 얼마나 어리석은지만 깨닫게 됩니다.

기다림의 시간이 길어지다보니 여기저기 기웃거리게 되었고
삼성 DSLR을 사용하며 기계적인 포퍼먼스에 대한 불만이 많음을 알게됐죠.
해서 저의 관심 대상은 캐논에서 니콘으로, 5D의 후속기에서 D700의 후속기로.

역시 D700의 후속기를 기다리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다시 5D의 후속기에도 관심을 가지게 됩니다.
근데 두 기종 모두 3600만 화소라는게 너무 부담스럽네요.

사실 전 니콘이나 캐논의 이미지 프로세서에 대해선 전혀 모릅니다.
그보다, DSLR의 이미지 프로세서 따윈 관심도 없구요.
색감도 어차피 RAW로 찍다보니 JPG로 찍는 사람들에 비해 구속력이 약한 편입니다.

셔터를 눌렀을때 잘 찍히는 카메라. 
내가 원하는 포인터에 비교적 정확하게 초점을 잡아주는 카메라.
너무 무겁지 않은 카메라.
적당한 가격의 카메라. 


이런 카메라를 삼성에서 만들어주길 원했는데 ^^




  1. BlogIcon 카르매스 2011.12.14 10:42 신고

    오두막쓰리의 시대가 오는걸까요..





전 아직 초보라 사람들이 말하는 스펙에 대한 우월함에 대해 잘 모르겠습니다.
해서 가격이 왜 이렇게 비싸야 하는지도 모르겠구요. ㅡㅡ^





누군지 모르겠네요.
하나더, 뭐라하는지도 모르겠네요.
그치만 가보고 싶은 곳에 사는 사람입니다.
놀러갔나 ㅋㅋ





하지만, 셔터소리에서 전율을 느끼게 되네요.
옆에 있는 GX-10은 카메라도 아닌 것 같이 느껴지는군요. ㅠ.ㅠ
연사음에 뿅갑니다.
촤라라라라라라라라라라라라~~~~~~


음, 그렇지만 살 것 같지는 않습니다.
뭐, 우리 아방이를 팔아도 안되는 금액이니 ㅠ.ㅠ







참조 : EOS 1D X 캐논코리아 공식 스펙 소개 


저와는 전혀 관계가 없을 것 같은 바디가 발표됐네요.
유저들이 추측하는 가격은 800만원에서 1400만원 사이.
뭐, 어차피 추측이지만 범접할 수 없는 가격 ㅡㅡ^






 

드디어
캐논의 새로운 FF 카메라
발표하는 날이 되었군요. 

오늘 그 소식을 듣게 될까요?
그냥 "루머"로 끝나지는 않겠죠? 

나름 돈이 차곡 차곡 모이고 있는 관계로 
새로운 카메라의 출시를 눈 빠지게 기다리고 있는 중입니다.

캐논보다 니콘으로 마음이 많이 기운 상태지만.
그렇다고 니콘이 발표된다해서 
반드시 구매한다는 보장은 없지만.

어쨌거나 현재 루머의 내용대로라면
열흘 안으로 모든 마의 장막은 걷히게 됩니다.

우선, 오늘 발표될 것으로 예상되는 캐논의 새로운 FF 바디 소식을 기다려 봅니다.






편식,
참 심한 편이네요.
헌데 그걸 여지껏 몰랐습니다.
그냥 가능하면 국산을 쓰는거야. 하고 좋은 쪽으로 생각을 했는데...
다 아니고 그냥 편식. 또는 자뻑.
(자국민을 봉으로 생각하는 대기업에 대해 할말있음)

알고나니 다른 제품으로 눈을 돌리는게 참 편하네요.
비단,
이런 생필품 및 취미를 위한 도구분만 아니라
생업을 읽궈가는 도구도 자바(안드로이드) 뿐만 아니라
아이폰에도 관심을 가져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습니다.



삼성 GX-10을 사용하며
NX20을 기다리다 위와 같은 이유로
D800 -> 5D mark 3 -> NX200 -> D700으로
관심을 두다보니 소니도 기웃 기웃.

지금은 D700 또는 5D mark 2.

아직 소니는 조금 관심군.





이참에 갈아타?!라는 생각을 잠깐 해봤는데... 돈이 없군요.



 난 캐논보다 니콘이 좋더라

이참에 갈아타?!라는 생각을 잠깐 해봤는데... 돈이 없군요. 요즘 GX-10을 내려놓은 이유(핑계)가 젝텐의 기계적 한계가 너무 답답해서 뭐랄까... 정이 떨어지는 그런 느낌... 삼성에서 NX시리즈를 만들고 있다는데... 아직도 만들고만 있나 봅니다. 똑딱이처럼 아주 다양한 버전을 원하는건 아니지만... 지못미 삼성이 될 가능성이 점점 증가하고 있습니다. 어슬픈 나의 애국심에 초를 치는 삼성. 만약 기변을 한다면... 캐논보다 니콘이 되었으면 합니다. 캐논 똑딱이보다 니콘 똑딱이의 색감이 더 좋았던 기억이 있거든요. 그땐 화벨에 대해 몰랐던 시기이긴 하지만... 뭐 어쨌던 니콘 오토화벨이 뛰어났단 말씀!!



  1. BlogIcon 권주연 2009.09.16 00:19

    참 탐나는 녀석입니다...저도 니콘으로 갈아타고 싶다는 생각을 마구마구 해보았습니다.

    • BlogIcon 알통 2009.09.16 09:09 신고

      중요한건 돈이 없다는건데요 ^^;;;
      아내 몰래 비상금을 좀 만들어야겠습니다 ㅋㅋ
      좋은 하루되세요~~

  2. BlogIcon 무진군 2009.09.16 01:03 신고

    ㅎㅎㅎ 아직도 고민 중이시군요..^^ GX-10이라..k20D로 스냅 찍는 사람도 있는데요 뭘..ㅋ

    • BlogIcon 알통 2009.09.16 09:12 신고

      무진군님 안녕하세요~
      젝텐은 K10D와 같은 기종이잖아요,
      GX-20정도면... 참 좋겠단 생각이 들었습니다. k20d급이죠.
      그냥 고민만 하고 있어요. 돈도 없으면서 ㅡㅡ;;
      아니.. 어쩌면 제가 맘을 굳히면 아내가 해결해줄 것 같기도한데...
      GX-30을 기다리는 마음과 NX에 대한 조금의 기대.. 복잡하네요 ^^;;

    • BlogIcon 무진군 2009.09.16 12:21 신고

      에이 그닥 큰 차이 없어요..그나저나 삼성은 GX에서 손뗀다고 하는거 같던데요..=ㅅ=;

  3. BlogIcon 편리 2009.09.16 07:59

    저는 요즘 DSLR에 고르느라.. 장비 다 정리했더니.. 제일 친한 친구가 11월에 결혼을 한다고 하네요..
    사진 찍어달라는데.. 그래서 카메라하나 고르고 있는데.. 쉽지 않네요. 니콘으로 범위를 좁혔는데...
    D300이나 중고로 사볼까 생각 중이랍니다. ^^

    • BlogIcon 알통 2009.09.16 09:15 신고

      전 DP2나 LX3이 갖고 싶은데 ^^
      VLUU i8은 정말이지... 버리고 싶은.....

  4. BlogIcon raymundus 2009.09.16 13:28 신고

    첫 카메라가 캐논이어서 그런지..쉽게 옮길 수가 없네요..
    이제껏 전 늘그랬던거 같아요^^

    • BlogIcon 알통 2009.09.17 10:04 신고

      저의 첫카메라는 코닥인가.. 반자동카메라였어요. (정확치 않음)
      두번째 카메라가 삼성 FX-4였고, 세번째가 펜탁스 디카, 그 다음 캐논 디카, 그리곤 지금 사용하는 젝텐이 ^^
      제일 오랫동안 사용한게 FX-4였네요.7년쯤..

      근데 ㅋㅋ 5d mark 2도 갖고 싶은 목록에 있다는 ㅎㅎㅎ (돈이 얼만데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