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웹프로그램을 시작하고 7년의 시간이 흘렀습니다.
3년정도는 죽어라 기술서적을 공부했었지요.
7~80여권을 버리고도 아직 60여권 이상이 남아있네요.

어느순간부터 기술서적보다 마케팅, 기획, 쇼핑몰 관련 서적을 선호하게 되었습니다.
지금 가지고 있는 책이 4~50여권은 족히 넘어 보입니다.
언젠간 나도 쇼핑몰을 해야지, 그때를 대비해서 미리미리 책을 봐둬야지...
이런 마음으로 꾸준히 책을 봐왔지만 
지금 생각해보니 책을 대하는 저의 자세에 문제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허술하지만 창업계획서 만들어 놓고 하나씩 시물레이션을 해보는데 턱하니 막히는 곳이 마케팅입니다.
그래서 간절한 마음으로 쇼핑몰 마케팅 관련 책을 찾다 [쇼핑몰 마케팅북]을 발견했습니다.
아주 감동적으로 읽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전에 읽었던 책과 중복되는 부분도 상당합니다.
근데 예전엔 미쳐 느끼지 못 했고 공감하지 못 했던 부분이 구구절절 가슴에 와 닿습니다.
이렇게 완벽한 책이 또 있을까라는 환상에 빠질 지경이니까요.
잠깐 고개를 들어보니 뭔가에 홀린 듯한 느낌입니다.

귀하디 귀한 내 돈 천만원을 들여서 쇼핑몰을 시작하는데 장사가 안되면?
마케팅 마케팅 홍보 홍보 광고 광고... 우왕좌왕 하는 사이에 내 돈이 길바닥에 주루룩 흘러내린다면...
돈을 벌지 못해 아이에게 사탕 하나 사줄 형편이 되지 않는다면...
이런 마음으로 책을 보니 책에 담긴 모든 내용이 길이요 진리요 생명 같기만 합니다.

아, 창업계획서를 아내에게 보여줬는데 반응이 없는걸보니 마음에 들지 않나 봅니다.
최종결정권자가 허락하지 않으면 접을 수 밖에요.
위 책과는 비교도 되지 않을 만큼 제게는 길이요 진리요 생명인 사람이니까요.
하지만 좀 더 설득을 해봐야지요.
어차피 아내를 설득하지 못하면 다른 사람을 설득해서 옷을 팔 수 있을 것 같지는 않으니까요.



  1. BlogIcon 머니야 2009.12.09 10:06

    의류쪽 창업을 생각하시나 보네요..
    얼핏..책뒤지고 다니다가...쇼핑몰 옷장사 절대로 하지마라..라고 하는 책제목의 책을 잠시 펴본기억이 납니다.
    딱히 틀린말들은 아녔지만...또 다 맞는 말도 아니더군요^^
    제 개인적 좁은 생각으로..
    블로그에서 리뷰 잘하시는 분들있지요? 그분들은 쇼핑몰해도 경쟁력있다고 생각하는 1인입니다..^^

    • BlogIcon 알통 2009.12.09 16:24 신고

      저도 그렇게 생각을 하고 있었습니다. ^^
      그런 분들 보면 존경스럽기도하고...
      천부적인 재능인가 싶기도 하고 ㅋㅋ

  2. BlogIcon skypark 2009.12.09 10:25

    힘 내세요.
    꿈을 키우고 계시면 꼭 성공하실거라 믿습니다.^^

    • BlogIcon 알통 2009.12.09 16:24 신고

      성공하면 여기서 이벤트 반드시 하겠습니다 ^_____^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12.09 12:15

    앗, 최종결정자님께서 허락을 안하셨군요.^^;
    한두푼도 아니고 큰 돈이 들어가는 일이라 신중하게 결정하셔야할것 같습니다.
    꿈과 열정을 가지고 노력하시는 열산성님의 모습이 멋지십니다!!

    • BlogIcon 알통 2009.12.09 16:25 신고

      괜히 사이만 불편해졌어요 ㅠ.ㅠ
      한 일주일 걸릴려나... 모르겠네요.
      근데 꼭 해보고 싶어서 신경전이 좀 필요할것 같네요 ^^

  4. BlogIcon raymundus 2009.12.09 12:35

    skypark님 말씀처럼 꼭 상응하는 보답이 있을거라 생각됩니다. 화이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