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아내의 생일이라 오리고기를 먹으로 갔습니다. 오늘이 복날이라는건 몰랐죠. 방학동 사거리에 있는 "따순동"이라는 곳인데 맛이 아주 일품이랍니다. ^^ 이런 글을 쓸때 오리고기가 어디에 좋고, 유황오리고기는 어떠하며 유황오리고기는 산모가 먹으면 안된다등 관련 지식을 함께 쓰면 파란닷컴에서 저를 거절하지 않았을텐데라는 생각이 드는 이유는 왜일까요? 다.. 제가 게을러서이지만... ㅠ.ㅠ 우리 모두 다함께 더위를 이겨냅시다!!!!!!

동치미

 

동치미 얼음 먹는 수영이

 

오리고기

 

오리고기 굽는 중 1

 

오리고기 굽는 중 2

 

오리고기 구우며 한컷 (9월에 출산할 사람 같아보이나요? ㅡㅡ;;)

 

 

잘익어서 새콤한 김치

 

오리고기 먹기 마무리

 

식사 끝~

 

다 드셨으니 계산은 하셔야합니다. (수영이 찍었어요)

 

  식당이 일상생활을 하기엔 어둡지않은 편이지만 사진을 찍기엔 빛이 많이 부족한 편입니다. 셔터 속도를 늦출수는 없고 조리개를 개방하게되는데 그렇게되면 위의 오리고기 사진처럼 일부분에만 초점이 맞게되어 원하는 사진을 만들기가 힘듭니다. 스트로보를 사용하면 좋겠지만 아직 아내에게 말할 형편도 안되고... 좀전에 생각이 난건데 이럴땐 노출을 오버해서 찍으면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프리즈~ 제발 생각하며 사진을 찍짜!!

  1. BlogIcon PLUSTWO 2008.07.29 14:43

    먼저 생신 축하드립니다..
    오리구이 깔끔하게 다 드셨네요..ㅎㅎ
    늦은 오후나 실내에서는 셔속이 확보안되니 참 난감해지더군요..
    스트로보가 있어도 실내에서 번쩍번쩍 찍기도 좀 민망할때도 있더군요...스트로보도 참 어렵더군요..
    스트로보의 빛의 광량에 따라서(요즘은 TTL/자동광량조절 기능이 있어 편하긴 한데), 그리고 피사체와의 거리관계등등 에 따라 노출이 달라져서,
    또한 어렵더군요..
    결론은 사진은 그냥 잘 찍혀지는게 아니라, 요즘말로 열공을 해야 하더군요...공부합시다...

    • BlogIcon 알통 2008.07.29 14:49 신고

      열공합시다!!
      책을 보기는 하는데 한계가 있는것 같아요.
      물론, 저의 집중력에도 문제가 있겠지만.. ㅡㅡ;;
      체계적으로 배우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데 이건 현실상 엄청난 욕심이라 생각을해요. (먹고 살기도 힘들거든요 ㅠ.ㅠ) 결국 의지할 것은 책뿐인데.. 아웅...
      그래도 제게는 열공뿐이라는 ㅠ.ㅠ

  2. BlogIcon 다우미짱 2008.07.30 03:49

    아내분의 감쪽 같은 몸매 유지 비결좀 가르쳐 주세요~!!
    어쩜..어쩜..표가 하나도 안나요..
    생신 축하 드리구요 건강하세요^^
    오리고기가 너무 먹고 싶은 새벽입니다..배고픔..에혀~

    • BlogIcon 알통 2008.07.30 08:53 신고

      비결이요... 좀 까칠해지시면... 크크
      아내말에 의하면 수영이 가지기전이랑 비교하면 10kg정도 차이난다는데...
      잘 먹고, 화장실 잘 가고... 운동은... 안하는데...
      왜 그럴까요? 크크크크

  3. BlogIcon 컴속의 나 2008.07.30 04:37

    생신 축하드립니다.
    그다지 입덧이 심하시지 않은 것 같아 다행스럽군요.

    저는 오리고기 먹은 지 참 오래 된 것 같습니다.
    이 번 주말에는 오리고기 먹으러 가고 싶네요.
    아 그리고 제 블로그에 카레 낙지볶음 올렸는데
    카레 고기 전문가(?)로서 들러셔서 조언 부탁드립니다요^^

    • BlogIcon 알통 2008.07.30 08:54 신고

      9월이 출산이라 입덧할 시기는 지났구요.
      입덧할땐 병원에 입원까지 생각했었답니다.
      초기에 잘 못 먹어서 애한테 나쁠까봐 걱정하더군요.
      카레 낙지볶음이라... 이거야말로 맛이 특이할것 같은데요.

      가서 눈으로 잘 먹어보겠습니다. ^^

  4. BlogIcon Northkite 2008.07.30 05:10

    축하드려요....
    근데,동치미랑 김치만 눈에들어옴니다 ㅎㅎ
    맛있겠다 ~~~~~

    • BlogIcon 알통 2008.07.30 08:56 신고

      감사합니다 ^^
      근데 동치미 정말 맛있었요. 살얼음 둥둥~
      세콤 달콤... 10점 만점에 9점 이상 ^^

  5. BlogIcon Alex 2008.08.19 09:17

    꿀~꺽!!

    저도 오리고기 제일 좋아해요.

    오리 다리 들고 쭈욱 찢어 먹을 때 그 느낌이란.. ㄷㄷㄷ

    뭐 말로 형용할 수 없는듯 해요. ㅋㅋㅋ

    • BlogIcon 알통 2008.08.19 13:17 신고

      제 기억으론 20년전에 처음 오리고기를 먹었었는데...
      집에서 잡아서 어머니께서 볶아주셨는데, 그때 먹은 오리고기가 제일 맛있었던걸로 기업되네요 ^^ (배고프고 못 먹던때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