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리 다녀온지 어느새 한달이 훌쩍 넘어버렸네요.
친구들과 4년동안 월 10만원씩 모은 돈으로 4+1 집이 인도네시아 발리에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풀빌라... 사실 뭔지 모르고 갔습니다.
그냥 가서 편하게 쉬도 올 생각이었는데... 그러지는 못 했습니다.
우리 잠공주가 가리키고 있는 곳이 발리입니다.
우리 밥공주는 아직 어려서 뭐가 뭔지 몰랐지만 잠공주는 정말 신나했었답니다.


같은 동네 사는 아내 친구 가족과 함께 인천공항행 버스를 탔습니다.
즐거워 보이죠? ^^


같이 간 가족의 아이들입니다. 한집의 아이들이 빠졌네요.


남는건 사진뿐이죠. 비행기가 보이는 곳에서 사진을 찍었습니다.


아직 말을 잘 안 듣는 밥공주!! 기분 좋을땐 사진을 잘 찍어주지만 짜증이 나있거나 컨디션이 나쁠땐 유인* 전 장관처럼 "찍지마 찍지말라고~~~~~~~~"라며 성질을 부리죠. 그래도 아이라 귀엽고 사랑스럽습니다. ^^


자체 모자이크처리!!!


비행기 타러 가는 길입니다.
잠공주는 엄마 뱃속까지 치면 세번째 외국여행이고 밥공주는 첫번째 외국여행이 되겠습니다.


처음엔 작은 아이가 비행기를 무서워하면 어쩌나하고 살짝 걱정을 했는데 재미있어하더군요.
다행입니다.
아빠처럼 높은 곳 싫어하거나 겁이 많다면 사는데 좀 불편한게 있을텐데 엄마를 닮았나 봅니다.
발리를 다녀와서는 비행기만 보면 자기도 비행기를 탔었다며 자랑을 합니다 ^^

다섯집이 날을 맞춘다는게 쉽지 않은 일인데 운이 좋았던 모양입니다.
저 역시도 프로젝트가 발리가기 직전에 끝이났고 갑 회사에서 하루 휴가를 줬고 본사에다가 하루 휴가를 받아 앞뒤로 여유있고 다녀왔었답니다.
지금 생각해도 참 운이 좋았던 것 같네요.

쓰다보니 첫째날은 발리행 비행기를 탄게 다군요. ^^






인천행 비행기 안에서







단, 이 말이 주객전도, 본말전도와 너무 잘 어울리는 MB식이라도 상관없다는 뜻은 아님

개척자 정신 정도로 해석해주시길!!


  1. BlogIcon DanielKang 2010.06.06 23:34 신고

    저기도 길이예용..
    엄연히 뱅기들도 길로 다닌다능. ㅋㅋㅋ

    • BlogIcon 알통 2010.06.07 09:04 신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행복한 한주 맞이 하시길 바래요~

  2. BlogIcon 스마일맨 2010.06.09 15:51

    사진도 너무 좋고 노래도 너무 좋아요 ^^




대한민국 어디까지 가봤니?
렌즈를 통해 피사체를 본 순간 특별한 영감이 떠오르는 않는 사진의 결과물은 역시나 뭔가 아쉬움이 남습니다. 위 사진은 하늘 높이 떠 있는 비행기를 보는 순간 대한항공의 광고 카피들이 떠올랐습니다. 비행기가 쩜으로 나오는 것이 어찌보면 제가 느끼고자 하는 그 느낌을 더 잘 살려주는 것 같지만 이것은 망원렌즈가 없는자의 비겁한(?) 변명에 지나지 않는 것이죠. 번들망원렌즈를 팔고 야외에서 사진을 찍다보면 안타까운 일이 종종 발생합니다. 지금 갖고 싶은 렌즈는 시그마 70-200 입니다. ㅡㅡ;;

아내가 블로그에 아이들 사진 올리는걸 부담스러워하네요. 아내의 의견을 받들어 점차적으로 아이들 사진은 비공개로 전환이 되겠습니다. 그리고 앞으론 아이들 사진은 올라오지 않게되겠죠? 저의 포스팅감의 고갈을 뜻하게 되는것이구요 ㅜ.ㅜ




  1. BlogIcon 은쟈. 2009.03.09 10:52 신고

    아쿠. ㅠㅜ 좋은 피사체를 찾으시길 바랄꼐요

    • BlogIcon 알통 2009.03.09 22:09 신고

      현재로서는 마땅한 대안이 없네요 ㅡㅡ;;
      아이들 사진이야 계속 찍을수있겠지만 포스팅꺼리가 ㅠ.ㅠ

  2. BlogIcon 빠렐 2009.03.09 15:17

    악~~
    애들 모습은 악에 찌든 제 눈을 정화시켜주는데 ㅎㅎ
    그래도 자주 찾아 뵙겠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