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이와 함께 찍은 포도 사진들입니다. 뭐... 제가찍은 포도사진을 좀 더 공을 들여서 포샵질을 할까도 생각해봤는데... 능력의 한계로 비슷한 공을 들인것 같습니다.

제 사진이나 수영이 사진이나... 차라리 수영이 사진이 보기 좋겠다는.... ㅠ.ㅠ



포도 1

포도 1



포도 2

포도 2: 사실 이 사진에서 굉장한 느낌을 뽑아낼 수 있을거라 생각했는데, 조금 실망스럽네요.



포도 3

포도 3


포도 4

포도 4: 수영이가 찍은 포도


 

  1. BlogIcon 모노로리 2008.06.30 12:36

    입에서 포도맛이 감도네요 ^^;;; 지금 먹으면 맛이 시릴 것 같은 느낌.. ㅎㅎ

    • BlogIcon 알통 2008.06.30 12:45 신고

      네, 그래서 사진만 찍는거죠 ㅎㅎ
      어제 마트가서 포도 2송이 샀더니 12,000원이라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몰래 내려놨다는... 창피하니까 ㅋㅋ
      그러고는 덩치큰 수박을 한덩이 사와서 먹었는데 시원~하고 좋더라구요 ^..^

  2. BlogIcon Mr.번뜩맨 2008.06.30 12:37

    이육사의 청포도...가 생각나네요..^^*

    • BlogIcon 알통 2008.06.30 12:47 신고

      제가 어릴적 외가댁에서 포도농사를 크게 하셨거든요.
      밭 한곳이 청포도밭이었는데 아이들에게는 적포도보다 그 청포도가 참 인기가 많았답니다.
      근데, 청포도가 병충에 약해서 많이 힘들어하셨던 기억이 나네요.

  3. BlogIcon 제갈선광 2008.07.01 07:29 신고

    혀끝으로 청포도의 상큼한 맛이.....

    • BlogIcon 알통 2008.07.01 08:37 신고

      수영이가 찍은 마지막 사진이 제일 예쁘게 나온 것 같네요 ㅡㅡ;;
      어제 피자를 먹으며 맛있는 사진도 잘 찍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데 쉽지않더라구요.

  4. BlogIcon 다우미짱 2008.07.01 17:46

    싱그러운 풋내음이 느껴집니다.
    포도밭으로 놀러 가고 싶은~
    포도밭의 사나이~
    징~징~징기스칸~ㅎ



꽃

다우미짱님께 드리려고 찍은 꽃사진입니다. (클릭해서 보세요)

"사진이야, 비슷한 시간대에 비슷한 장소에서 찍으면 비슷한 사진이 되는거 아닌가?"


위의 글은 제가 "사진"을 대하는 자세가 어떠했는지 알수있는 글이라 생각합니다. 물론 지금은 이렇게 생각하지 않고 있습니다. 아니 이렇게 생각하고 있지않다고 생각했었습니다.

지난번 글(2008/06/23 - [사진이야기] - [사진] 그래도 꽃입니다.)에서 다우미짱님께서 예쁘다고 한 꽃이 활짝 펴서 다우미짱님께 선물하려고 다시 사진으로 찍어왔습니다. 그래서 더 확실히 알게되었죠. 저는 아직도 위의 글처럼 생각하고 있다는 것을요. 포토샵에서 아무리 색을 조절해봐도 이전 사진의 그 느낌은 나오질 않았습니다. 사진도 그림처럼 모방은 가능하지만 원작의 그 느낌까지는 도저히 흉내낼수가 없는 것인가 봅니다.

스스로가 성에 차지 않는 사진을 선물하자니 참 죄송스럽네요 ㅡㅡ;;



꽃

지난주에 찍었던 꽃이에요. 저는 어제 찍은 사진보다 이 사진의 느낌이 더 좋네요. (클릭해서 보세요)

  1. BlogIcon 다우미짱 2008.07.01 17:41

    ㅜ.ㅠ 감동.....
    넘무 이뻐서 감동했구요. 가문에 영광이어서 또 감동..
    전 두장 모두 너무 좋아요.
    활짝피니 매우 화려한 꽃이였네요~
    아래의 사진은 고혹스러움이 일품이구요.
    때에 따라 달라지는 사진. 사진의 숨은 매력이네요^^

    • BlogIcon 알통 2008.07.01 22:06 신고

      예쁘게 봐주시니 감사할 따름이네요.
      "고혹스러움"이 제가 찾던 단어입니다 ^^
      제가 찍은 사진이지만 스스로 만족도가 높은 사진이었죠.
      감사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