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양사 대웅전

백양사 대웅전에서

비가 왔다.
다가가지 못하고 먼발치에서 울먹울먹하며 방황하는 내 모습이 보였다.
가을에 다시 가볼수있으면 좋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