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용사]보기에 뒤죽박죽이 되어 어지럽고 질서가 없는 데가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