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생은 밤새 달려 새벽 4시에 고향에 도착했다고 하는군요.
아... 불효자는 여기서 웁니다 ㅠ.ㅠ
맥주 한캔으로 우울함을 달래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