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들고 아파도 지킬건 지키자.
그리고 방심하지 말자.
선녀가 떠나버릴지도 모르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