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에 개성이 없잖아.
얼마나 많은 블로거들이 저와 같은 고민을 할까요? 2008년 2월 25일 시작한 블로그가 어느새 10개월째로 접어들었네요. 이 블로그를 운영하기전 다른 블로그를 잠시 운영하다 왠지모를 공허함으로 폐쇄를 결정한 적이 있습니다. 하지만 현재의 블로그에서 예전 블로그에서 느꼈던 공허함이 사라진 것은 아니었죠. 잡 블로그라는 생각이 절 힘들게 하고 있으니까요.

수없이 많은 고민을 하지만 결론은 없다.
"블로거팁닷컴"하면 "아, 블로그에 관련된 팁~"이라며 자동으로 해당블로그의 특징이 떠오르게 됩니다. 많은 분들이 이런 블로그 브랜딩을 생각하고 계실텐데요. 하지만 그게 쉽지는 않죠. 아니, 쉽지않은 정도가 아니라 무척이나 어렵죠. 모든 블로거가 전문적인 내용을 다룰 필요는 없지만 저처럼 잡블로그의 공허함을 맛보고 싶지않다면... 아시죠?... 블로그를 시작한 후로 하염없이 고민을 했왔지만 이에 대한 답을 찾기가 만만치 않습니다.

가다보면 길이 보인다.
요 몇일 수영이와 재희의 사진을 찍고 편집해서 올리다보니 "오호라, 내게도 이런 재능이?"라며 뿌듯해하며 지내고 있습니다. 이전 글에서 아이들 사진을 찍는데 광량을 충분히 확보하지 못함으로 인해 조명에 대한 신세한탄을 했는데, 글을 보시고 임자언니님께서 저를 측은히 여기시사 조명장비를 주시겠다는 말씀을 하셨습니다. 조명장비가 무려 30만원을 넘는 금액입니다. (아참, 임자언니님과 조명에 대한 얘기는 아직 비밀입니다. ㅋㅋ) 어찌보면 사소한 문제가 해결된 것인데 "조명문제해결"이라는 요소가 제게는 제대로 지렛대 역할을 했나봅니다. 사진이 막, 막, 막 좋이지고 있고 왠지 모를 자신감도 생겨나고 있으니까요 ^^;;

그럼 블로그의 방향은 사진인가?
사실 컨텐츠를 만들어내지 못해서 그렇지 블로그에서 다루고 싶은 주제는 많이 있습니다. 경제에서부터 시작해서 부동산, 정치는 기본이고 웹개발자로서 웹관련 내용도 작성을 해보고 싶습니다. 하지만 위 주제와 관련 지식이 너무나도 얇팍해서 엄두를 못 냈죠. 이런 제게 임자언니님의 배려는 제 블로그의 등불이 되어 주었습니다. "너는 앞으로 사진 관련 컨텐츠에 집중하거라!!" 그러고보니 제가 카메라를 처음 가졌던 것이 중1때니까 벌서 18년이라는 긴 세월을 사진과 함께 했군요. 물론 DSLR을 구입해서 찍기 시작한건 아직 1년도 안됐고 자동으로만 찍은 탓에 노출에 있어 조리개와 셔터속도의 상관관계도 제대로 이해를 못하고 있지만요.

블로그 방향을 잡았으면 됐지 도메인은 왜?
아이가 태어나게 되면 이름을 지어줍니다. 수영이와 재희는 작명소를 이용하지않고 아내와 제 이름을 각각 한자씩 넣어서 만들었습니다. 수영이는 "닦은만큼 빛난다"는 의미를, 재희는 "재능이 넘쳐서 기쁘다"라는 의미를 담았습니다. 제 블로그의 도메인인 log.pe.kr은 기억하기엔 편리하지만 뭔가 의미를 부여하기가 참 힘이 듭니다. 좋은 도메인임에도 불구하고 아쉬움이 남는 이유겠죠? 그래서 1년 가까이 사용한 log.pe.kr 도메인을 버릴까 생각 중입니다. 그러기위해선서는 대체 할 도메인이 필요하겠죠? 대체할 도메인은 바로 [wifil.kr]입니다. wifil? 위필? 그저 그런 도메인 같아보일수도 있지만 여성의류 쇼핑몰을 할 생각에 구입해둔 이 도메인엔 아주 깊은 뜻이 담겨있습니다. when i fall in love의 첫머리를 따서 만들었거든요. 현재 블로그명인 "오늘도 행복합니다"와 일맥상통한 느낌이죠? "내가 사랑에 빠졌을때" ^^

그래, 가는거야~
사진관련 글들을 얼마나 잘(또는 자주) 쓰게 될지는 모르겠만 도메인은 wifil.kr로 바꾸기로 결심을 했습니다. 근데 필명은 도메인에 맞추어 위필로 바꾸는게 좋을지, 지금의 열산성을 유지하는게 좋을지 선택을 못 하겠습니다. 현재 블로그의 RSS는 feedburner를 이용해서 발행을 하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도메인이 변경되도 RSS를 구독하시는 20분은 별 문제가 발생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 혹시라도 log.pe.kr/rss를 이용하시는 분께서는 죄송하지만 http://feeds.feedburner.com/golog로 변경을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log.pe.kr도메인은 사용이 만료되는 내년 7월까지 wifil.kr로 포워딩을 해둘 예정입니다.

여기까지 오고나니 뭔가 정리가 된 느낌입니다. 늦은 밤이지만 기분이 산뜻하군요 ^__^


  1. BlogIcon 재밍 2008.12.03 02:34

    앗 새롭게 시작하시는군요 ^^
    전 참 간단한 제 도메인이 마음에 드는데,
    별 뜻도 없고 그래요 ㅋㅋㅋ

    • BlogIcon 알통 2008.12.03 10:32 신고

      도메인 변경하는거 괜찮겠죠?
      이런 외적인 것보다 글의 질적향상이 더 문제긴하지만 ㅋㅋ
      그래도 새로운 시작은 가슴 설레네요 ^^

  2. BlogIcon MindEater™ 2008.12.03 12:26 신고

    RSS로 열심히 읽고 댓글달려고 들어오니..연결이 안되네요 ㅎㅎ
    wifil.kr로 들어왔습니다..구독주소를 바꿔줘야겠네요 ^^;;
    흠..wilfil 의미가 지대로인데요..저두 도메인 뽐뿌 막 받고 있어요..^^

    • BlogIcon 알통 2008.12.03 21:25 신고

      아하하, 도메인주소 정말 멋지죠 ^^
      wifil.co.kr은 나중에 스튜디오하게되면 사용할까봐요!
      (과연 ㅋㅋㅋㅋㅋ)

      오늘 면접을 한곳보고 왔어요. 내일 다시 면접을 봐야하지만 느낌이 좋네요 ^^
      내일은 반가운 소식을~

  3. BlogIcon PLUSTWO 2008.12.03 23:08

    그래도 열산성님께서는 블로그의 방향을 잡으셨군요..
    제 블로그는 처음에는 저도 사진으로 시작을 했는데, 지금은 잡블로그로 흘러가고 있어요..

    내일 면접 잘 보셔서 좋은 소식이 있길 바랍니다..^^

    • BlogIcon 알통 2008.12.03 23:13 신고

      이렇게 "내 블로그 주제는 사진이다"라고 말하기까지 1년이 넘게 걸렸네요.
      사진... 너무나도 흔한 소재가 되었지만 그래도 많이 애착이 가네요 ^^

      출근기념으로 책 이벤트 한번 할까요? 하하..
      몇번 실패를 해놔서 ㅡㅡ;; 도서 종목 선정을 못해서이듯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