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희 30일 축하~


     오늘은 재희가 태어난지 30일째 되는 날입니다. 저녁때 집에 들어와서 다시 수영이랑 케익을 사러 나갔지요. 케익이라면 수영이가 너무나도 좋아합니다. "생일 축하합니다~ 생일 축하합니다~ 사랑하는 우리재희~ 생일축하합니다~" 라며 노래를 불러주고나니 수영이가 하는 말, "아빠, 재희는 아기라서 못 부니까 수영이가 대신 불어줄께?" :-) 언제나처럼 촛불을 끄는건 수영이의 몫입니다. ^^ 재희야~ 재희야 잘 먹고 잘 자고~ 건강하게 자라다오~
  1. BlogIcon 외계인 마틴 2008.10.09 23:02

    후웃.. 무조건 축하드립니다.
    애들은 너무 어릴때보다 약간 크면 아빠가 편해지더군요. ^^

    • BlogIcon 알통 2008.10.10 09:20 신고

      외계인 마틴님은 그러신가요?
      재희가 태어나면서 수영이는 제가 전담이 됐습니다.
      퇴근하면 식사준비해서 밥 먹고, 같이 컴퓨터 좀 하다 책읽어주고 ㅡㅡ;;
      근데, 이렇게 수영이랑 친해지니 무척 좋더라구요.
      4살짜리 아이 입에서 "아, 행복하다"라는 얘길 듣는 그 기분이란 ^________^

    • BlogIcon 재밍 2008.10.26 12:58

      와 정말 아이가 행복하다고 말할때 아버지 마음이 얼마나 뿌듯할지... 상상만 해도 기쁨이 충만해지네요 ^^

  2. BlogIcon Raylene 2008.10.09 23:49

    재희공주님, 넘넘 축하해요. 건강해진 모습이 무엇보다 축하할 일이네요^^

    • BlogIcon 알통 2008.10.10 09:22 신고

      감사합니다.
      자기가 이렇게 축하를 받았다는 것을 알게되겠죠?
      수영이때 이렇게 못해준게 아쉽네요 ^^
      100일땐 수영이 백일사진 찾아서 같이 올릴려구요.
      비교 비교~
      Raylene님 행복한 하루 만드세요~

  3. BlogIcon 넷물고기 2008.10.10 00:15

    확실한건, 얼마나 행복할지 상상 그 이상일것 같다는 겁니다. 얼마나 행복하세요 ? ^^

  4. BlogIcon 초하 2008.10.10 01:21

    화목해 보여 부러움 가득입니다. 행복한 웃음소리가 여기까지 들립니다. ^^
    재희면, 딸인가 보다 싶습니다.

    • BlogIcon 알통 2008.10.10 09:26 신고

      딸아이 맞습니다. ^^
      뭐.. 이름은 수영이때 이미 지어놓은거라... 남자아이라도 재희라고 했을거에요 ㅋㅋ
      아이들 이름을 아내와 제 이름을 조합해서 지었는데, 셋째 이름은 아직 못 지었어요. ㅋㅋ

      초하님도 행복한 하루되시길 바래요~

      (초하님, "바랬다"가 맞나요? "바랐다"가 맞나요? 전 여지껏 바랬다로 사용했었는데...)

  5. ^^ 2008.10.10 04:14

    축하드립니다~!!
    엄마 품에 안긴 모습을보니 아주 예쁜아기네요 ^^
    아기 엄마도 건강하고 편안해 보이시네요~ ^^
    사진속 이미지처럼 네분 언제나 건강하고 행복하시길 빕니다~~ ^^

    • BlogIcon 알통 2008.10.10 09:28 신고

      감사합니다. ^^
      인생에 있어서 최대의 목표라면 "건강", "행복"아니겠어요!!
      건강하면서 행복할수있다면 조금 없이 살아도 좋을 것 같습니다.
      그걸위해 최선을 다할 생각입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6. BlogIcon 토마토새댁 2008.10.10 09:31

    추카추카 짠짠짠!!!

    어머 어제였네요..^^
    하루지났지만 축하드려용..^^
    어제 딱 맞춰야하는디....ㅎㅎ

    재희도 수영이도 넘 예뻐용
    아마 대구분이신 엄마를 닮아서 그러듯...ㅋㅋ

    늘 오늘처럼 행복하세요~~
    누구누구 샘나게...^^

    • BlogIcon 알통 2008.10.10 09:48 신고

      감사합니다. ^^
      근데 엄마는 서울사람인걸요. ㅋㅋ 아니다, 태어나기는 광주에서 태어났다고 했던것 같은데...
      앞으로도 꼭 요즘처럼 행복하게 살겠습니다.
      토마토새댁님도 저처럼 많이 많이 행복하세요 ^..^

    • BlogIcon 토마토새댁 2008.10.11 22:24

      앵..어디서 헷갈렸담...뇌구조가 복잡해 찾으려며 몇일 헤매겠네용...ㅋㅋ 죄송;;;땀 찔찔...
      그래도 예쁘신건 안 헷갈렸답니당..^^

  7. BlogIcon 마쉬 2008.10.10 13:15

    우아~ 정말 축하드려요 ^_____________^)/
    넘넘 다정한 가정으로 보여서 여기 올때마다 기분이 업되어서 가게 되요 ~~~!!!

    사랑이 물씬 느껴지는 포스팅 감사해요 ~~~

    • BlogIcon 알통 2008.10.10 13:20 신고

      My pleasure~
      누군가의 입가에 미소를 머금게 할 수 있다는 그것만으로도 블로깅을 하는 큰 기쁨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
      저야 말로 감사합니다. ^^

  8. BlogIcon 재밍 2008.10.26 12:58

    행복이 쏙쏙 묻어납니다~~~
    으와앙 너무 예쁜 가족이에요~

    • BlogIcon 알통 2008.10.26 13:21 신고

      재밍님 감사합니다 ^^
      요즘 집에만 있으니 좀 답답하네요 ^^
      1박2일이라도 어디 여행좀 다녀왔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재밍님은 다 잘되어가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