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애플, 잡스 반대한 아이폰5 디자인 강행


요즘 스마트폰의 크기는 점점 커지는게 대세인데
애플도 이에 동참할 모양이군요.

화면이 커지면 그립감 떨어질 수 있겠죠.
또한 배터리도 보다 빨리 소모될테구요.

기사를 읽다보니,
잡스는 혹시 자사 제품의 경계가 무너지는걸 염려하지 않았을까요?
아이폰 + 아이패드가 세트가 되어어야하는데
4인치 이상의 아이폰이 아이패드 시장을 잠식한다던지
혹시나 7인치 아이패드가 아이폰 시장을 잠식한다던지...

그냥 제 생각인데 별 현실성 없어보이네요. ㅡㅡ^

박지성으로부터 시작된 "멀티플레이어"에 대한 예찬
하지만 전 좀 반대입장이었습니다.
숟가락도 아닌것이 포크도 아닌것이
뭐 이런 식이었죠.

포크 역할을 할 놈은 정확히 포크 역할을 하고
숟가락 역할을 할 놈은 정확히 숟가락 역할을 하라는거죠.
국 먹는데 질질 흘리면 보기 싫고
반찬 먹으려는데 숟가락에 밥풀 덕지덕지 묻어있고...

하지만 근래엔 조금씩 포크숟가락 유용론으로 맘이 움직이는지라.



  1. 뭔소리임 2011.11.23 17:14

    다양한 제품이 있으면 소비자로서는 자신에게 맡는 제품을 선택할 수 있어 좋은건데 님은 어찌하여 그런 편협적인 시각으로 글을 쓰심
    갤투 4.3인치도 작아서 갤노트 기다리고 있는 사람도 있다는걸 알아두셈

    • BlogIcon 알통 2011.11.24 16:20 신고

      님께서도 다양한 인간이 있다는걸 인정하고 쓴 댓글은 아님듯하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