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포차 버들골 이야기 / 글로세움 / 문준용] 다 읽고나니 가서 한잔 하고 싶다는 생각이 먼저 들었습니다.
어떤 사람일까?하는 궁금증도 생겼습니다.
인생의 밑바닥이라며 좌절을 하고 있는 사람에게 힘이되는 책이라 여겨집니다.
바꿔 생각해보면 밑바닥이 밑바탕이 될 수 있음을 알게 해주었습니다.